김상조 공정위원장, 충청 석유화학 6개사 임원 간담회
"지역인재 채용 및 사회공헌 프로그램 개발 힘써 달라"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2019-06-13 14:31:03
▲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13일 정부대전합동청사에서 석유화학기업 6개사 임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공정위]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13일 정부대전합동청사에서 석유화학기업 6개사 임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충남지역 산업단지에 입주한 석유화학업체들의 상생협력 및 지역공헌 활동에 대한 성과를 듣고, 이들과 지역상생 및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참여 기업은 충청지역에 대규모 사업장을 운영중인 롯데케미칼, LG화학, KCC, 코오롱인더스트리, 한화토탈, 현대오일뱅크 등 6개사다.

김상조 위원장은 "최근 석유화학 산업의 경쟁환경이 녹록치 않지만 당장 현실이 어렵다고 해서 그동안 일궈온 상생협력 정책이 등한시 되거나 국민안전을 도외시하면 안된다"며 "화학기업들이 현재 진행중인 지역인재 채용과 사회공헌 프로그램 개발에 계속 힘써 달라"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석유화학업체 6개사는 상생협력 및 지역공헌 활동 모범사례를 발표했다.

▲롯데케미칼 금융·기술 지원, 해외 자회사 파트너 매출 확대 지원 ▲LG화학 에너지 동반성장 사업 ▲KCC 동반성장 직접대출 프로그램, 교육인력 지원 ▲코오롱인더스트리 금융지원, 인력채용 및 훈련 지원 ▲한화토탈 기자재 국산화 확대, 지역 업체 도급 계약 확대, 지역인재 채용 ▲현대오일뱅크 지역쌀 구매사업 등이 주요 내용이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